태국의 홈플러스 '빅씨'태국의 홈플러스 '빅씨'

Posted at 2014.05.11 04:02 | Posted in 2014 개인기록/방타이 2th

 

우연히 블로그에서 태국가면 빅씨에서 쇼핑해야 된다고 본 것 같다. 그런데 내가 태국 시내에 빅씨가 어디 있는지 알아야 갈 것이 아닌가? ^^ 당근 친절한 호텔 안내 데스크에 물어봤다. 친절히 영어으로 된 주소에 태국어로 된 주소를 적어주었다.

 

택시 기사님한테 빅씨 가자고 하니깐 못 알아 들어서 안내 데스크분이 적어준 종이를 보여주었다. 빅씨는 한국의 홈플러스같은 곳이다. 여기간 이유는 벤또랑 야돔을 사려고 갔다.

 

도착하자 마자 제일 먼저 보이는 것은 한국인 부부님들이었다. 죄송하지만 어쩔 수 없이 뒷모습이 사진에 찍혔다. 스쿰빗 근처에 빅씨는 1층에는 그냥 매장이 있고 2층에 먹거리를 판다. 나름 과소비라고 생각하며 한 바구니(면세점 비닐봉투 1개를 다 채울만큼)에 담았는데  299밧(BTH)이 나온것이다. 그리고 카드결제를 하면서 3$가 찍힌걸 보고...이상하다 싶었는데 정말 3$였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황금들녁(수완나품) 국제공항에서황금들녁(수완나품) 국제공항에서

Posted at 2014.05.11 03:17 | Posted in 2014 개인기록/방타이 2th

 

태국에서 다시 한국으로 돌아가기 위해 황금들녁(수완나품) 국제공항에 왔다. 떠나기에 너무 아쉬움이 많이 남았다. 근데 무슨 날인지 사람이 정말 많았다. 앉을 자리가 없을 정도였다.

 

거대한 장식물이 보이는데 저녀석 이름이 Mangkorakarn 이다. 이걸 어떻게 읽어야될지 모르겠다. 한 가지 확실한 것은 토사칸 친구라고 한다. 그리고 두 놈인줄 알았는데 나중에 각 항공사 세션마다 서로 다른 자이언트가 있다는 것을 알았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태국에서 만난 달밤의 체조태국에서 만난 달밤의 체조

Posted at 2014.05.11 02:54 | Posted in 2014 개인기록/방타이 2th

 

빅씨 마켓에서 나왔는데 어디선가 신나는 음악 소리가 들렸다. 순간 바로 이것이 태국이야! 라는 생각을 하며 한 곳으로 시선이 가게 되었다. 길거리에 계신 아저씨가 저기서 춤을 추고 있다며 알려주셨다. 신나는 음악과 열정적으로 춤을 추시는 방콕 시민들! 그 모습을 보며 나는 생각하였다. 내 남은 인생 저들처럼 신나게 살아야 하지 않을까? 이 순간을 잊지 않기 위해 동영상으로 찍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한국과 태국 사이의 하늘에서한국과 태국 사이의 하늘에서

Posted at 2014.05.11 02:42 | Posted in 2014 개인기록/방타이 2th

 

한국에서 태국으로 향하는 비행기에서 사진을 찍었다. 베르누이 법칙을 실제 체험을 하며 설레는 마음으로 태국으로 향하였다. 비행시간은 대략 5시간 30분정도 걸린다. 오후에 출발하였지만 어느덧 태국에 가까워지면서 저녁이라는 것을 실감하였다. 하늘 아래에서 내려다 보는 태국의 야경이 아름다웠다.

 

황금들녁(수완나품) 국제공항에 도착하여 출입국심사를 받기 위해 빠른 걸음으로 이동하였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